[社說] 未曾有の日常中断危機…医療界·敎会協力求めて連続共に克復せねば   -   번역 [飜譯]/韓日飜譯 [한일번역]

2020820

  コロナ19首都圈集団感染全国擴散しつつ昨日新規確診患者297名發生六日連続三桁記錄した. 15光化門集会参加者確診者最少20集計された. 当時集会には大邱慶北3000, 釜山1000名等全国的数千名参加したと確認された. この集会参加者達くの選別診療所して檢査がねばならない.

  昨日新規患者中90%首都圈距離置きが2段階格上された. PCルームとカラオケルームを高危險施設12運營中断された. 50名以上室内集まり禁止結婚にした予備夫婦等契約した数百名分食代すとか延期する場合違約金わねばならぬところだ. 政府感染病沙汰强制的措置であるだけに營業損失する補償方案用意予備夫婦礼式業界円満合意されるように行政力發揮すべきだ.

  今度週末まで首都圈暴增勢まなければコロナ事態以後最初ての日常經濟活動事実上中断される距離置3段階施行される可能性もある. だが絶体絶命危機えた政府全国民力量結集させる努力をしているのかが疑問. 愛第一教会敎人達相当数連絡途絶狀態集会参加者名單確保するのにも難航している. この教会敎人達無條件陽性判定ろす流言蜚語までがっている. 政府二次危機責任教会集会所為しつつ非難するではしに関係者等安心して診斷檢査けられるように誘導すべきだ.

 政府医大定員拡大発表いて葛藤して福祉部大韓医師教会昨日緊急懇談会意見めれず医療予定通罷業强行することにしたのも遺憾. 保健医療危機狀況集団行動をしようとする医療界失望だが政府政策一方的けて反撥んだ責任がある. 誠意ある追加協議して危機対応わせるように協助めるべきだ.

[사설] 미증유의 일상 중단 위기의료계·교회 협력 구해 함께 극복해야

동아일보 입력 2020-08-20

   코로나19 수도권 집단 감염이 전국으로 확산되면서 어제 신규 확진 환자가 297명 발생해 엿새 연속으로 세 자릿수를 기록했다. 15일 광화문 집회 참가자 가운데 확진자도 최소 20명으로 집계됐다. 당시 집회에는 대구경북 3000, 부산 1000명 등 전국적으로 수천 명이 참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집회 참가자들은 가까운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서둘러야 한다.

  어제 신규 환자 가운데 90%가 나온 수도권은 거리 두기가 2단계로 격상됐다. PC방과 노래방을 포함한 고위험시설 12종은 운영이 중단됐다. 50명 이상의 실내 모임 금지로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들은 계약한 수백 명분의 식대를 내거나 예식을 취소 혹은 연기할 경우 위약금을 물어야 할 판이다. 정부는 감염병 사태에 따른 강제적인 조치인 만큼 영업 손실에 대한 보상 방안을 마련하고 예비부부와 예식업계 사이에서 원만한 합의가 이뤄지도록 행정력을 발휘해야 한다.

  이번 주말까지 수도권의 폭증세가 가라앉지 않으면 코로나 사태 이후 처음으로 모든 일상과 경제활동이 사실상 중단되는 거리 두기 3단계가 시행될 가능성도 있다. 하지만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아 정부가 온 국민의 역량을 결집시키는 노력을 하고 있는지 의문이다. 사랑제일교회 교인들 상당수가 연락 두절 상태이며 집회 참가자 명단을 확보하는데도 난항을 겪고 있다. ‘이 교회 교인들은 무조건 양성 판정을 내린다는 등 유언비어까지 퍼져 있다. 정부는 2차 위기의 책임을 교회와 집회 탓으로 돌리며 비난할 게 아니라 관계자들이 마음 놓고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유도해야 한다.

  정부의 의대 정원 확대 발표를 놓고 갈등을 빚어온 복지부와 대한의사협회가 어제 긴급 간담회에서 이견을 좁히지 못해 의료계가 예정대로 파업을 강행하기로 한 것도 유감이다. 보건 의료 위기 상황에 집단행동을 하려는 의료계도 실망스럽지만 정부도 정책을 일방적으로 밀어붙이다 반발을 부른 책임이 있다. 성의 있는 추가 협의를 통해 위기 대응에 힘을 모으도록 협조를 구해야 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