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田舎ぽいって?」… トロット, 辺陲で舞台中心に立ちつつ「若い反乱」   -   번역 [飜譯]/韓日飜譯 [한일번역]

まる, 韓国人耽溺キョンソク記者韓國日報

トロットには関心つもかった. エクスオ(EXO)のようなKポップ歌手のレコードだけいたわ. でも一度聴いてよといつつ林英雄ねがい(元曲盧サヨン)せてくれそれにまってしまいました. そのからトロット音樂してめましたの.

全北群山主婦チャスジン(30假名)さんの音楽趣向はトロット歌手林英雄かれる. 車氏10~20まではアイドルグループの音楽音源サイトの人氣チャート上位圈にある音楽いたが, TV朝鮮明日はミスタートロット出演した林英雄いたからプレイリストがトロット中心わった.

アイドル歌手音楽的なものより外形的みました. 反面林英雄場合音楽かして心琴くといましょうか. このKポップやヒップホップ音楽自分しいじですがトロットは容易くてくことが出来きです. トロットは旧式退屈音楽だろうと拒否感がありましたがそれがえてしまったんです.

京畿道平澤会社員ジンソンさん(25假名)ミスタートロット後音樂趣向わった. 特定ジャンルとか歌手よりは新曲万遍無くスタイルで, そのトロットはほとんどかなかったそうだ. プレイリストがこのはほとんどトロットだいつつ、「以前はトロット歌手えば父母世代だけがみそうなイメージだったが林英雄のような歌手してえがわったした.

最近のトロット人気単純大衆音楽趣向変化まらない. 世代間共感疏通がっている. 車氏、「父母姉達もみんなミスタートロットんで以前より対話くなったいつつ、「姉達とコンサート一度一緒ったことかったのに、「ミスタートロット公演こうと先買もしておいたした.

陳氏トロットをきになった出来きい変化家族間対話する主題出来げた. 父母勿論さんともトロットのをするとくなったトロット原因った. 20, 30正統トロットをさないでしょう. このはトロットのサウンド自体わったようです. 世代むようにるため男女老少きに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

빠지다, 한국인의 탐닉 :고경석 기자( 한국일보

트로트에는 관심이 1도 없었어요. 엑소(EXO) 같은 K팝 가수 음악만 들었죠. 남편이 그래도 한번 봐보라면서 임영웅이 바램’(원곡 노사연) 부르는 걸 보여줬는데 거기에 푹 빠져버렸어요. 그때부터 트로트 음악을 찾아 듣기 시작했어요.”

전북 군산에 사는 주부 차수진(30가명)씨의 음악 취향은 트로트 가수 임영웅을 알기 전과 알고 난 후로 나뉜다. 차씨는 10,20대 때만 해도 아이돌 그룹 음악과 음원 사이트 인기 차트 상위권에 있는 음악 위주로 들었지만,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임영웅의 노래를 듣고 난 뒤엔 플레이리스트가 트로트 중심으로 바뀌었다.

아이돌 가수는, 음악적인 것보단 외형적인 면을 보고 좋아했어요. 반면 임영웅 같은 경우는 음악이 마음을 움직이고 심금을 울린다고 할까요. 요즘 K팝이나 힙합 음악은 제게 조금 어려운 느낌인데 트로트는 쉽고 편하게 들을 수 있어서 좋아요. 트로트는 구식이고 지루한 음악일 거라는 거부감이 있었는데 그게 사라진 거죠.”

경기 평택의 회사원 진선님(25가명)씨도 미스터트롯을 보고 나서 음악 취향이 바뀌었다. 특정 장르나 가수보다 신곡 위주로 두루두루 듣는 스타일이었지만, 그간 트로트는 거의 안 들었다. 그는 플레이리스트가 요샌 거의 트로트라며 전엔 트로트 가수 하면 부모님 세대만 좋아할 것 같은 이미지였지만 임영웅 같은 가수를 접하며 생각이 바뀌었다고 말했다.

최근의 트로트 인기는 단순히 대중의 음악 취향 변화에서 멈추지 않는다. 세대 간의 공감과 소통으로 이어지고 있다. 차씨는 부모님도 언니들도 모두 미스터트롯을 좋아해서 예전보다 대화가 많아졌다언니들과 콘서트 한번 같이 간 적이 없었는데 미스터트롯공연을 함께 보려고 예매도 해뒀다고 말했다.

진씨도 트로트를 좋아하게 된 뒤 생긴 가장 큰 변화로 가족 간 대화할 주제가 생겼다는 점을 꼽았다. 부모는 물론 할머니와도 트로트 이야기를 한다는 것이다. 그는 젊어진 트로트를 원인으로 꼽았다. “20, 30대가 정통 트로트를 찾진 않죠. 요즘은 트로트의 사운드 자체가 많이 바뀐 것 같아요. 젊은 세대도 좋아하게 만들기 때문에 남녀노소 좋아하게 되는 게 아닐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