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餘滴] BTS效果 : 金ジョンフン論說委員   -   번역 [飜譯]/韓日飜譯 [한일번역]

* 京鄕新聞 : 201913

韓國銀行集計した今年1分期音響映像及関連サービス收支11470ドルの黒字記録. 20163分期以後最大, 限韓令以前水準回復したのだ. 韓流復活防弾少年団(BTS)中心としたKポップ躍進主導した. BTS美国時事週刊誌タイムが2019年世界影響力のある100選定した世界的ボーイグループだ. しいアルバム<マップ・オブ・ザ・ソウル : ペルソナ>4週連続ビルボード200アルバムチャート・トップ10進入有力發賣20日目300万枚える販賣量記録したこのアルバムと<ラブ・ユアセルフTear> <ラブ・ユアセルフAnswer>ビルボード2001がった. 韓国歌手としてはめてだ.  

BTS経済的價値想像える. 現代経済硏究員した硏究報告書ると, BTS年平均生産誘發效果(賣出額)41400ウオン, 附加價値誘發效果(營業利益)14200ウオンにする. 一年1600ウオンの賣出げるわが平均中堅企業26匹敵する經濟的價値創出するわけだ. 向後5年間今人気維持する場合デビュー以後10(2014~2023)総経済的效果生産誘発效果418600ウオン, 附加價値誘発效果143000ウオンにるだろうと硏究員予想した.

 BTS經濟的價値える特別さがある. 地球村靑年達苦惱希望濾過無しでえる. 連結され進行. 常時私だった, ってってもはこの瞬間幸福(アイドル), でもわせてきたかったがそうする暴風えられなくなる(イフィファニ), もう自分そう, てるには人生ぎるとるのだ(Answer : Love myself).

 BTS歌詞大部分ハングルだ. 4~5日美国LAのローズボール・スタジアムをくした 6万余名のフアンBTS歌一部韓国言葉一緒ったと. 7までBTSのワールドツアーのでロンドン公演はグループクイーン公演した9万席規模のウェンブリー・スタジアムでかれる. そこでフアン言葉BTSうとは, 想像だけでもしい. これをどうして金銭のみで換算出来るだろう.

* 경향신문 : 201913

[여적] BTS 효과 : 김종훈 논설위원

한국은행이 집계한 올해 1분기 음향영상 및 관련 서비스수지1147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20163분기 이후 최대로, 한한령(限韓令) 이전 수준으로 회복한 것이다. 한류 부활은 방탄소년단(BTS) 등을 중심으로 한 ‘K의 약진이 주도했다. BTS는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2019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으로 선정한 세계적 보이그룹이다.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4주 연속 빌보드 200 앨범차트 톱 10’ 진입이 유력하다. 발매 20일 만에 300만장이 넘는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 앨범과 함께 <러브 유어셀프 Tear> <러브 유어셀프 Answer> 등은 빌보드 200’ 1위에 올랐다. 한국 가수로는 처음이다.

BTS의 경제적 가치는 상상을 넘어선다. 현대경제연구원이 낸 연구보고서를 보면, BTS의 연평균 생산유발효과(매출액)41400억원, 부가가치유발효과(영업이익)14200억원에 달한다. 한 해 1600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우리나라 평균 중견기업 26곳과 맞먹는 경제적 가치를 창출하는 셈이다. 향후 5년간 지금의 인기를 유지할 경우 데뷔 이후 10(2014~2023)간 총 경제적 효과는 각각 생산유발효과 418600억원, 부가가치유발효과 143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연구원은 예상했다. 

BTS의 노래는 경제적 가치를 뛰어넘는 특별함이 있다. 지구촌 청년들의 고뇌와 희망을 여과 없이 전달한다. 노래는 연결되고, ‘진행중이다. ‘나는 항상 나였기에, 가끔 멀리 돌아가도, 난 이 순간 행복해’(아이돌), ‘뭐든 너에게 맞추고 널 위해 살고 싶었는데 그럴수록 내 맘 속의 폭풍을 감당할 수 없게 돼’(이피퍼니), ‘이제는 나 자신을 용서하자, 버리기엔 우리 인생은 길어겨울이 지나면 다시 봄은 오는 거야’(Answer : Love myself).  

BTS의 노랫말은 대부분 한글이다. 지난 4~5일 미국 LA 로즈볼 스타디움을 가득 메운 6만여명의 팬들은 BTS 노래 일부를 우리말로 따라 불렀다고 한다. 7월까지 이어질 BTS의 월드투어 중 런던 공연은 그룹 이 공연한 9만석 규모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그곳에서 팬들이 우리말로 BTS 노래를 따라 부른다니, 상상만 해도 즐겁다. 이를 어찌 돈으로만 환산할 수 있을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