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朝鮮日報] 2019年2月25日   -   번역 [飜譯]/韓日飜譯 [한일번역]

[社說] いまだに·北間 非核化槪念合意かったとはまでをしたのか

北朝鮮金正恩国務委員長列車2次美·北頂上会談場所のベトナムへかった. 時間余りでける飛行機りに60時間以上かかる汽車って. ショーでもびた北朝鮮飛行機のせいでもある. 実際重要北核廢棄だが非核化4時間距離60時間かかってくぐらい異常.

·北実務協商担当する美国高位当局者、「非核化する共感帶進展させるのが協商チームの最優先課題った. 北朝鮮非核化決断をしたのかどうかまだらないともった. 会談にして比核化意味するのか兩側いになるえをっているとの. てる. 文在寅大統領、「金正恩非核化)国際社会要求することと確実した確言したのはまたなのか. ·美間最終立場調律のためにるとったボルトン国家安保補佐官訪韓日程納得出来るような説明された. 先週文在寅·トランプ大統領間35分電話通話だけをなって今度会談ったのだ. 金正恩北朝鮮·中国間結束めてたのとは対照的.

·北対話關與したCIA幹部週末、「わが子供等一生核ってきるのはわないった金正恩発言公開した. 1992金日成南側代表団との午餐、「々はらないし必要. 大国対決をするえはいし同族滅殺させることが出来開発するというのは想像出来ないった. 金正恩非核化金日成主席遺訓った. そのじた結果, 今北朝鮮には水素爆彈50個以上もある. 比核化眞正性があれば修辭不必要.

今度·北頂上會談北核廢棄であるには核武器核物質, ウラニューム濃縮 施設全体をトランプ大統領任期內廢棄するとの具体的計画提示されるべきだ. そうで古鉄わない寧辺核施設廢棄制裁緩和いに交換するとか, ·ミサイル凍結といった20餘年前詐欺手法登場すれば北朝鮮核保有くのだ.

[조선일보] 2019.02.2

[사설] 아직 미·북 간 '비핵화 개념' 합의도 없었다니 여태 뭘 한 건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열차를 타고 2차 미·북 정상회담 장소인 베트남으로 향했다. 4시간여면 갈 수 있는 비행기 대신 60시간이 넘게 걸리는 기차를 타고 간다. 쇼일 수도 있고 낡은 북한 비행기 탓일 수도 있다. 정작 중요한 것은 북핵 폐기인데 비핵화는 4시간 거리를 60시간 걸려 가는 것만큼이나 이상하다.

·북 실무 협상을 담당하는 미 고위 당국자는 "비핵화에 대한 공감대를 진전시키는 것이 협상팀의 최우선 과제"라고 했다. "북한이 비핵화 결단을 했는지 아직 모르겠다"고 했다. 회담이 코앞인데 비핵화가 무엇을 뜻하는지 양측이 서로 다른 생각을 갖고 있다는 것이다. 어이가 없다.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은 (그가 말하는 비핵화가) 국제사회가 요구하는 것과 전혀 차이가 없다는 점을 분명하게 밝혔다"고 확언했던 것은 또 뭔가. ·미 간 최종 입장 조율을 위해 온다던 볼턴 국가안보보좌관의 방한 일정은 납득할 설명도 없이 취소됐다. 지난주 문재인·트럼프 대통령 간의 35분 전화 통화만 하고 이번 회담이 이뤄지는 것이다. 김정은이 북·중 간 결속을 다져온 것과는 대조적이다.

·북 대화에 관여했던 전 CIA 간부는 지난 주말 "내 아이들이 평생 핵을 지고 사는 건 원치 않는다"고 했던 김정은의 발언을 공개했다. 1992년 김일성은 남측 대표단 오찬에서 "우리는 핵을 만들지 않고 만들 필요도 없다. 큰 나라들과 핵 대결을 할 생각이 없고 동족을 멸살시킬 수 있는 핵을 개발한다는 것은 상상할 수도 없다"고 했다. 김정은은 "비핵화는 김일성 주석의 유훈"이라고 했다. 그 말들을 믿은 결과, 지금 북한엔 수소폭탄이 50개 이상 있다. 비핵화에 진성성이 있다면 수사(修辭)는 불필요하다.

이번 미·북 정상회담이 진정한 북핵 폐기로 가는 길이기 위해선 핵무기와 핵물질, 우라늄 농축 시설 전체를 트럼프 대통령 임기 내에 폐기하겠다는 구체적인 계획이 제시돼야 한다. 그러지 않고 고철이나 다름없는 영변 핵시설 폐기와 제재 완화를 맞교환하거나, ·미사일 동결이라는 20여 년 전 사기 수법이 다시 등장하면 북은 핵 보유의 길로 가는 것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