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em] 冬 : 趙炳華   -   번역 [飜譯]/韓日飜譯 [한일번역]

 

                                                     

沈黙 

沈黙沈黙へとがる月日

月日 

りつつ

寂寞をうたう

ない歳月

のみもる

もった

ったびとしみ

人間んでた場所 

 

われた

びとしみを

人間したびとしみで

準備する

々と

 

겨울 조병화

침묵이다

침묵으로 침묵으로 이어지는 세월

세월 위로 바람이 분다

바람은 지나가면서

적막한 노래를 부른다

듣는 사람도 없는 세월 위에

노래만 남아 쌓인다

남아 쌓인 노래 위에 눈이 내린다

내린 눈은, 기쁨과 슬픔

인간이 살다간 자리를

하얗게 덮는다

덮은 눈 속에서

겨울은 기쁨과 슬픔을 가려 내서

인간이 남긴 기쁨과 슬픔으로

봄을 준비한다

묵묵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