京鄕新聞 2018年1月25日   -   일반상식 [一般常識]

                                                                         

[餘滴] スーパーブラッドムーン - キファン論說委員

東洋では豐饒象徵満月西洋ではすごく不吉じた. 満月るとウルフ人間バンパイアが獲物すとった. 意味するlunaticという形容詞、「った」「けたとの意味つことになったわれがるようだ. では地球との距離軌度える満月, スーパーブラッドムーンはどうなのか.

この131満月スーパーブラッドムーン. 地球距離平均384400だが, その358994まで接近する. 距離満月よりきさ14%, るさは30%ほどだ. しかし131單純なスーパーブラッドムーンではいはずでブルームーンとブラッドムーンとまで追加すべきだ. 実際空轉週期29.5だが陽暦一月2して3031. 初日頃満月ると3031にまた満月れる. ひと二度昇満月ブルームーン. カラーのでは. blue発言である英語単語belewe裏切との意味があるが二度目裏切」,ちブルームーンといった.

ブラッドムーンは皆旣月蝕わりが. 131夜空には太陽地球, 一直線上皆旣月蝕現像までかれる. 皆旣月蝕といって完全くなるのではない. 地球大氣った太陽光散亂りながらって到達する. その満月血色えるとってブラッドムーンとんだ. ると魔法女神ヘカペが来世犬一緒呪術ったとの古代グリース神話がある.

131日午後749から夜空られる満月スーパーブラッドムーン. 西洋伝統観点れば不吉三度なる格好. しかし西洋でもこのはスーパー・ブルームーンをかえってなる幸運えるそうだ. これにブラッドムーンまで, つの天文現像同時られるからには不吉兆候どころか150ぶりのうのだ. 万里かきふわりとった満月, 颯爽とした精気延して」(張維<谿谷先生集>)じた東洋人かな満月論めてよみがえる.

경향신문 201812

[여적] 슈퍼 블루 블러드문 - 이기환 논설위원

동양에서는 풍요의 상징인 보름달을 서양에서는 매우 불길하게 여겼다. 보름달이 뜨면 늑대인간이 울부짖고 뱀파이어가 사냥감을 찾는다고 했다. 달을 뜻하는 ‘lunatic’이라는 형용사가 미친’ ‘정신나간이라는 뜻을 갖게 된 연유를 알 것 같다. 그렇다면 지구와 달 사이의 거리가 가장 가까운 궤도에 있을 때 보이는 보름달, 슈퍼문은 어떨까.

오는 131일에 뜨는 보름달이 바로 슈퍼문이다. 지구와 달의 거리는 평균 384400인데, 그날은 358994까지 가깝게 접근한다. 가장 먼 거리에 있는 보름달보다 크기는 14%, 밝기는 30% 정도 밝다. 그런데 131일의 달은 단순한 슈퍼문이 아닐 것이다. 블루문과 블러드문이라는 이름까지 추가해야 한다. 달의 실제 공전주기는 29.5일이지만 양력의 한 달은 2월을 제외하면 30일과 31일이다. 한 달의 초하루쯤에 보름달이 뜨면 30일이나 31일에 다시 보름달이 뜰 수 있다. 한 달에 두 번 뜨는 보름달을 블루문이라 한다. 색깔 때문이 아니다. ‘blue’와 같은 발음인 옛 영어 단어 ‘belewe’배신하다는 뜻이 있는데, 두번째로 뜨는 달을 배신자의 달’, 즉 블루문이라 했다.

블러드문은 개기월식과 관련이 깊다. 131일의 밤하늘엔 태양과 지구, 달이 일직선상에 나란히 놓이는 개기월식 현상까지 펼쳐진다. 개기월식이라 해서 완전히 깜깜해지는 것은 아니다. 지구대기를 지난 태양빛이 산란이 일어나면서 붉게 변해 달에 도달한다. 그때의 보름달이 핏빛처럼 보인다고 해서 블러드문이라 했다. ‘붉은 달이 뜨면 마법의 여신 헤카페가 저승개와 함께 나타나 주술을 부렸다는 고대 그리스 신화가 있다.

131일 저녁 749분부터 밤하늘에서 볼 수 있는 보름달이 바로 슈퍼-블루-블러드문이다. 서양의 전통관점에서 보면 불길3번이나 겹친 형국이다. 그러나 서양에서도 요즘에는 슈퍼블루문을 오히려 겹행운으로 여긴단다. 여기에 블러드문까지, 3가지 천문현상을 동시에 볼 수 있으니 불길의 조짐은커녕 150년 만의 경사라는 것이다. “만리 구름 헤치고 두둥실 높이 솟은 보름달, 먼 하늘 삽상한 기운 뻗쳐나간다”(장유의 <계곡선생집>)고 여긴 동양인의 넉넉한 보름달론이 새삼 떠오른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