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寶第88號-金冠塚金製銙帶 국보제88호-금관총금제과대   -   민속문양 [民俗紋樣]

 

國寶第88: 金冠塚金製銙帶

時代 : 新羅

所在地 : 慶北慶州市, 國立慶州博物館

指定日 : 19621220

 

銙帶とは織物帯表面四角形金屬板けてった腰帯のことで, 腰牌腰帯

らす裝飾品. 々は腰帯のような裝飾品小刀, 薬箱, 砥石, 火打,

毛抜などの日常道具していたが, これを官服適用したとえる.

百濟新羅では官職身分って材料, , にして等級象徵した.

慶北慶州市老西洞所在金冠塚より出土された新羅時代金製銙帶及腰牌,

銙帶109, 裝飾さは54.4.

銙帶39純金製板からなり, 両端腰帯, 金糸利用して圓形裝飾

るした. 銙帶らした裝飾腰牌17々な裝飾物けた.

裝飾物さが一定ではなく, きくていものをりにした.

金冠塚銙帶及腰牌, 模様って彫刻した手法がすごく精巧優秀作品評価される.

 

국보제88: 금관총금제과대(金冠塚金製銙帶)

시대 : 신라

소재지 : 경상북도 경주시 국립경주박물관

지정일 : 1962.12.20

 

과대는 직물로 된 띠의 표면에 사각형의 금속판을 붙여 만든 허리띠를 말하며,

요패는 허리띠에 늘어뜨린 장식품을 말한다. 옛날 사람들은 허리띠에 옥()같은

장식품과 작은칼, 약상자, 숫돌, 부싯돌, 족집게 등 일상도구를 매달았는데, 이를

관복에 적용한 것으로 보인다.

백제나 신라에서는 관직이나 신분에 따라 재료, , 수를 달리하여 등급을 상징하였다.

경북 경주시 노서동 소재 금관총에서 출토된 신라시대 금제 과대 및 요패는 과대길이

109, 요패길이 54.4이다. 과대는 39개의 순금제 판으로 이루어져 있고, 양 끝에

허리띠을 연결시켜 주는 고리인 교구를 달았으며, 과판에는 금실을 이용하여

원형장식을 달았다. 과대에 늘어뜨린 장식인 요패는 17줄로 길게 늘어뜨리고 끝에

여러가지 장식물을 달았다. 장식물의 길이가 일정하지 않지만, 크고 긴 것을

가장자리에 달았다. 금관총 과대 및 요패는 무늬를 뚫어서 조각한 수법이 매우 정교한

우수한 작품으로 평가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