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寶74號: 靑磁鴨形水滴 국보74호: 청자압형수적   -   민속문양 [民俗紋樣]

 

國寶74: 靑磁鴨形水滴

所在地: ソウル城北區城北路102-11, 澗松美術館

時代: 高麗時代

 

鴨形られた高麗時代靑瓷硯滴きさは8センチ, 12.5センチ.

寫實的技法形態まで細密した精巧作品である.

ってにくわえており, このいた蓮葉

自然調和させた. てある蓮葉にはけて

れるようになっており蕾形さなしてようになっている

いているが, はその部分れていて

元型めれない.

んだ淡綠翡翠色釉薬全面隈無, には硅石台えていたっている

12世紀康津沙堂里窯られたものと推定されるが, 洗鍊された彫刻技法,

適当きさ, んだ翡釉など高麗貴族社會洗鍊された文房趣味える.

この硯滴羽毛まで事實的表現された精巧技法せてくれ, 適当

きさと洗練された彫刻技法, ほんのりとした翡色などをして高麗貴族社會

一面えるれた作品である.

 

국보74: 청자압형수적(靑磁鴨形水滴)

소재지: 서울 성북구 성북로 102-11, 간송미술관

시대: 고려시대

 

오리 모양으로 만든 고려시대의 청자 연적. 높이 8, 너비 12.5의 크기이다.

사실적 기법으로 오리 형태와 깃털까지 세밀하게 나타낸 정교한 작품이다.

오리가 연 줄기를 꼬아 입에 물고 있고, 이 연 줄기에 달린 연잎과 꽃봉오리를

오리의 등에 자연스럽게 붙여 조화시켰다. 오리의 등 한복판에 붙어 있는 연잎에는

안으로 뚫린 구멍이 있어 물을 넣도록 되어 있고, 꽃봉오리 모양의 작은 마개를

꽂아서 덮게 되어 있다. 물 따르는 구멍은 오리 주둥이의 오른쪽에 붙어 있는데,

지금은 그 부분이 부서져 있어 원형을 확실하게 알 수 없다.

이 연적은 오리의 깃털까지도 매우 사실적으로 표현하는 정교한 기법을 보여주고

있으며, 알맞은 크기와 세련된 조각기법, 그리고 비색(翡色)의 은은함을 통해

고려 귀족 사회의 일면을 엿볼 수 있는 훌륭한 작품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