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寶第68號 : 靑磁象嵌雲鶴紋梅甁 청자 상감 운학문 매병   -   민속문양 [民俗紋樣]

 

 

國寶第68: 靑磁象嵌雲鶴紋梅甁

所在地 : 澗松美術館

時代 : 高麗

高麗梅甁中國宋時代梅甁から由來されたものであるが, 12世紀頃っては

高麗ならではの豊滿柔軟しさをわしておりかような高麗梅甁樣式

洗煉味極致せてくれるのがこの作品である. 42.1センチ口元6.2センチ,

底直徑17センチ

さく口縁部分外側いてややがっている. 肩幅々とした

している. 口縁下部分には花模様底上には蓮模様している.

胴体全面には, 黑白象嵌にはいて雲模様

圓外にはいてりる雲模様まれている.

進行方向表現いで陶瓷器表面という一定制約四方へと空間

げつつまれた區劃からの自由追究したとわれる. このような表現上

変化追究紋樣處理さから高麗陶瓷器優秀さや高麗人創意力ができる

 

 

 

 

국보제68: 청자 상감 운학문 매병(靑磁 象嵌雲鶴紋 梅甁)

소재지 : 간송미술관

시대 : 고려

고려 매병(梅甁)은 중국 송()나라 매병에서 유래된 것이지만, 12세기경에 이르러서는

고려만의 풍만하면서도 유연한 선의 아름다움이 나타난다. 이러한 고려 매병의 양식은

이 작품에서 세련미의 극치를 보여주고 있다.
높이 42.1, 입지름 6.2, 밑지름 17의 크기의 매병의 구연부는 작고 낮으며 밖으로

살짝 벌어져 있다. 어깨는 넓고 당당한 모습을 보여준다. 구연부의 아랫부분에는 꽃무늬를

둘렀으며 굽 위로는 연꽃무늬를 둘렀다. 몸통 전면에는 구름과 학을 새겨 넣었는데,

흑백상감한 원 안에는 하늘을 향해 날아가는 학과 구름무늬를, 원 밖에는 아래쪽을 향해

내려가는 학과 구름무늬를 새겼다. 학의 진행방향을 다르게 표현한 것은 도자기

표면이라는 일정한 제약을 넘어 사방으로 공간을 확산시켜 짜여진 구획으로부터의

자유로움을 추구한 듯하다. 이같은 표현상의 변화 추구와 함께 문양처리의 능숙함에서

고려 도자기의 우수함과 고려인의 창의력을 엿볼 수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