國寶63號 : 鐵原到彼岸寺鐵造毘盧舍那佛坐像철원 도피안사 철조비로자나불좌상    -   민속문양 [民俗紋樣]

 

國寶63號 : 鐵原到彼岸寺鐵造毘盧舍那佛坐像 

所在地 : 江原道鐵原郡東松邑

時代 : 統一新羅

江原道鐵原郡華開山に位置する到彼岸寺は、新羅景文王5年(865)道詵大師より

創建された寺である. 紀錄に依ると道詵大師が鐵造毘盧舍那佛を作り、鐵原の

安養寺に奉るつもりだったのが、運搬途中佛像を失い、探しあぐねて、

見つけた場所に到彼岸寺を建て仏像を奉ったと伝える。

新羅末期から高麗初期にかけて鉄製の仏像が大分流行ったようで、この作品は

その中でも代表的と例える如く佛像を支える臺座までが鉄で作られた、稀な作品である.

頭には小さな栄螺形の髪をつけ、顔は細長く穏やかで慈愛に満ちている.

平らな身體は屈曲表現に乏しく, 両肩を包んだ衣に襞が形式的に表現されているほどだ.

体に比べか細い手は胸の前で左手人指し指を右手で覆っている形になっており、

これは毘盧舍那佛の一般的手姿である。仏像が座っている臺座はこの時期に最も

流行った形で、上段と下段に蓮の花模様が刻まれ、中臺は8角を成している。

佛像の後面に新羅景文王5年(865)に作ったとの内容文が残っていて、確かな

製造年代を知ることができる.

統一新羅後期に流行った鐵造毘盧舍那佛像の新しい樣式を代表する作品で,

巧みな造形手法や、ほどよい身體の比例を見せてくれる優れた作品である.  

 

국보63호 : 철원 도피안사 철조비로자나불좌상

소재지 : 강원 철원군  동송읍 도피동길 23

시대 : 통일신라

강원도 철원군 화개산에 자리잡은 도피안사는 신라 경문왕 5년(865)에 도선대사가

창건하였다. 기록에 의하면 도선대사가 철조비로자나불을 만들어 철원의 안양사에

모시려고 했으나 운반 도중에 불상이 없어져서 찾아보니 도피안사 자리에 앉아

있었다고 한다. 그래서 이곳에 절을 세우고 불상을 모셨다고 한다.

신라말에서 고려초에는 철로 만든 불상이 크게 유행했는데, 이 작품은 그 대표적인

예로, 불상을 받치고 있는 대좌(臺座)까지도 철로 만든 보기 드문 작품이다.

머리에는 작은 소라 모양의 머리칼을 붙여 놓았으며, 갸름한 얼굴은 인자하고 온화한

인상이다. 평판적인 신체에는 굴곡의 표현이 없고, 양 어깨를 감싼 옷에는

평행한 옷주름이 형식적으로 표현되었다.

몸에 비해 가냘픈 손은 가슴 앞에서 왼손 검지를 오른손으로 감싸고 있는 모양으로

비로자나불이 취하는 일반적인 손모양이다. 불상이 앉아 있는 대좌는 이 시기에

가장 유행한 형태로, 상대와 하대에는 연꽃무늬를 새겼으며 중대는 8각을 이루고 있다.

불상 뒷면에 신라 경문왕 5년(865)에 만들었다는 내용의 글이 남아 있어서 만든

연대를 확실하게 알 수 있다. 통일신라 후기에 유행하던 철조비로자나불상의

새로운 양식을 대표하는 작품으로, 능숙한 조형수법과 알맞은 신체 비례를 보여주는

뛰어난 작품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봄내 reply | del   2014.04.03 22:07 신고
    도피안사 철불을 선배님 홈피에서 만나니 반갑고 기쁩니다.
    제가 그 명성을 듣고 한걸음에 달려가 본 적이 있거든요.
    환절기 고르지 못한 날씨에 건강하시기를 기원하며, 봄내 올림.
    • yoohyun del    2014.04.04 17:12 신고
      봄내님, 4월 들어서니 완연히 봄이죠? 즐겁게 보내고 있으리라 믿어요.
      도피안사 철불 실제로 보셨군요. 사실 전 국보 몇밖에 보질 못해서
      사진으로 대신하면서 소개하고 있죠. 목표는 10호까진데 글쎄요,
      마칠 수 있으려는지... 그래도 치매예방엔 최고인것 같아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