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일축하 꽃바구니를 받았습니다   -   손님글 [客文]

 

 

" 우정"

우정이란?

들길 같아서

자주 만나지 않으면 숲이 우거져

그만 길이 없어진데요


그래서 우리는 날마다 on, off 에서 만나고 또 만나며

즐기고 감사하며 지내는 거지요...


생일 축하 또 축하 하며 그 동생 참 고맙구려

그 언니의 그 동생이지~~~~~요


날마다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편안하시기

기도 할께요

---------------------------

친구 유정이가 보내준 생일 축하 꽃바구니입니다.

꽃도 글도 마음에 쏘옥 듭니다.

고맙습니다.

'손님글 [客文]'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잠시 엄마 품에 안겨 보세요  (2) 2012.08.03
동행  (1) 2012.07.20
생일축하 꽃바구니를 받았습니다  (0) 2012.07.01
Birthday Card  (0) 2012.06.29
2월 - 목필균  (0) 2012.02.27
설 앞두고 복주머니 받았지요^ㅇ^  (0) 2012.01.21

댓글을 달아 주세요